[골프컬럼] #7. 골프게임 (골프내기) 종류[골프컬럼] #7. 골프게임 (골프내기) 종류

Posted at 2010.10.20 11:26 | Posted in 골프 컬럼

어떤 운동을 하면서 내기를 많이 하기로는 골프만한 것이 있을까요? 마인드골프는 개인적으로 내기하는 골프를 즐겨하진 않지만, 어떤 골퍼 분들은 내기 없는 골프를 무슨 재미로 하겠냐는 이야기도 많이 합니다. 너무 부담이 가지 않는 수준에서 하는 내기는 골프 경기에 긴장감도 주어 샷에 집중할 수 있는 긍정적인 효과도 있지만, 너무 부담 되는 수준으로 한다면 스트레스를 많이 받거나 기분이 좋지 않을 수도 있지요.

아래 제가 소개하는것 말고도 아주 많이 있으나 일반적으로 많이들 하는 4가지 게임 종류 소개하도록 하죠. 지역 또는 하시는 분들에 따라 조금은 다른 형태의 게임 또는 다른 이름으로 불릴 수도 있으나,  중요한 것은 어떤 게임이 있는지에 대한 것이니 내용을 위주로 봐주세요. ^^


1. 스킨스 게임

아마도 제일 많이 하는 형태의 게임 같습니다. 그냥 골프 하기에는 좀 맹숭맹숭하고 서로가 아주 친하지 않거나 또는 그렇게 강하게 내기를 하지 않을 경우에 하곤 합니다.

방식은 매홀당 단가를 정해서 그 단가*홀수에 니어리스트, 롱기스트로 사용할 홀을 더하여 돈을 미리 걷습니다. 예를 들어 한홀당 만원을 하고 니어리스트와 롱기스트에 각각 만원을 하면 총 20만원이 필요하죠. 4명의 플레이어가 비슷한 실력이면 각각 5만원씩 내면 되고, 약간의 핸디캡이 있다면 6,5,5,4만원 또는 7,6,4,3만원 이런식의 조합으로 내거나 아니면 로우 핸티캡퍼가 하이 핸디캡퍼에게 특정 홀(파5 같은)을 1타 잡아 준다든지의 약간의 변형을 하면 됩니다.

일단 매 홀 이기는 사람이 단가(예로 1만원)를 가져가고, 만약 1등이 2명 이상이 되면 다음홀로 스킨이 넘어갑니다. 계속 비기면 계속 스킨이 넘어가구요. 나중에 혼자 1등이 그 스킨을 다 가져갑니다. 하시는 형태에 따라서 스킨이 넘어가는 것은 최대 2홀 또는 3홀로 정해서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 게임의 장점은 그냥 무난하게 할 수 있는 게임이구요. 마인드골프 개인 단점이 큰거 같습니다. 예를 들어 오비를 냈다던지 너무 많이 쳤다든지 하는 홀에서와 같이 자신이 이기지 못할 홀에서는 아예 그 홀을 포기하고 막 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러면서 오히려 홀이 비기기를 바라죠. 그러다 보니 경기 후 의외로 스코어가 안 좋은 경우가 많습니다. 

2. 스트로크 게임

이 게임도 많이 하는 편인데요. 이것은 타당 게임이라고도 하는데, 일단 타당 단가를 정합니다. 1천원이든, 5천원이든, 1만원이든(좀 쎈가요? ^^*). 그리고 서로의 핸디캡을 얘기합니다. 이때 정말 솔직하게 얘기해야 합니다. 나중에 조용히 보복 당할 수도 있거든요. 핸디 차이만큼 게임을 시작하기 전에 돈을 미리 나누어 줍니다.

예를 들어 각 골퍼의 핸디캡이 A(85), B(90), C(95), D(100)의 스코어가 있고 타당 1천원으로 한다면 A는 B에게 5천원, C에게 만원, D에게 1만5천원, 다 합쳐서 3만원을 주고 시작하는 것이죠. 그리고 B는 A에게서 받고 C, D에게 주고 이런식으로 일단 핸디를 주고, 받고나서 시작하는 것이죠. 그리고 나서 매홀 끝날때마다 정산을 하는 것입니다. 1등은 모두에게 받고, 2등은 1등 주고 2,3등에게서 받고 3등은 1, 2등에게 주고 4등에게는 받고 이런 형태로 말이죠. 핸디 줄때와 반대가 되는것이죠. 

이 게임의 묘미는 규칙을 정하기 나름인데, 배판(double판)이 있다는 것입니다. 고스톱도 지방마다 룰이 틀리듯이 이 게임도 하는 곳마다 조금씩 틀린데요. 대체적으로 한명이라도 각홀 파 수의 두배를 치는 양파를 하거나, 다 비기거나, 꼴찌가 배판이라고 외치면 다음판이 배판, 예를 들어 1천원*2= 2천원판이 되는 것입니다. 그런데 게임을 하다 보면 거의 배판이 되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3. 스크래치 게임

이 게임은 지금까지 해본 적이 거의 없는 게임인데요. 멤버 구성이 일단 쉽지 않습니다. 이 게임 방식이 서로 핸디캡 없이 소위 다이 다이로 치는 방식이거든요. 자신의 스코어와 상관없이 타수 차이대로 내기를 하는 것이라는 얘기죠.

사실 골프 치면서 자신과 비슷한 4명이 치는 일은 거의 드믑니다. 마인드골프도 지금까지 그렇게 쳐본것은 시험볼 때 빼고는 거의 없었던 것 같네요. 나중에 혹시 기회가 생기면 정말 흥미진진할 거 같습니다. 스릴도 있겠구요. 사실 누가 잘 치는냐 보다는 누가 그날 더 망가지냐에 따라 좌우 되지 않을까 싶네요.


4. 라스베가스 게임

정말 부담없이 많이들 하는 게임입니다. 마인드골프도 요즘은 게임을 하게 되면 주로 이 방식의 게임을 하게 되는데요. 게임 방식은 이렇습니다.

1번 홀에서 정한 순서를 기준으로 (만약 동타가 나오면 친 순서가 우선) 2번 홀 편을 만드는 것입니다. 1등과 4등이 같은 편, 2등과 3등이 같은 편으로 해서 2번홀을 치는 것이죠. 물론 이것도 타당 단가를 정해서 팀 단위로 게임을 하는 것입니다.

골퍼들의 스코어가 일정하지 않기에 팀 구성이 자주 바뀌고, 전 홀의 동지가 이번홀의 적이 되고 하는 상황도 재밌구요. 그리고 자신의 스트로크가 자신뿐 아니라 팀 동반자에게도 영향을 줄 수 있으니 신중하게 칠 수도 있구요. 이 게임에서도 배판이란 것이 존재합니다. 주로 두팀이 비겼을 경우에 하구요. 배판일때는 같은 팀으로 다음 홀을 이어갑니다. 물론 이게임도 약간의 변형이 가능하구요. 4명이 적당한 타수차로 분포되어 있을때 재밌는 게임입니다. ^^*

여러분들은 주로 어떤 내기들을 주로 하시나요?



항상 배려하는 골프 하세요.

Don't Worry. Just Play MindGolf!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