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운드기록] 2013.3.14 @Green River Golf Club[라운드기록] 2013.3.14 @Green River Golf Club

Posted at 2013.03.19 08:30 | Posted in 라운드 기록

필드 레슨으로 다녀온 라운드. 이번 레슨은 두명을 같이 하는 것이라 조금 더 신경을 쓴 라운드였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최근 그립을 조금 강하게 쥐고 있었던 것을 알고 그립 세기를 조정하고 나서 그 동안 보이던 페이드 구질이 해결 된것 같음.
 
  • 파 72 : 전반 +2, 후반 +1, +3로 75타
  • 버디 2, 파 11, 보기 5 기록
  • 페어웨이 적중 : 11 / 13
  • 그린 적중 : 7 / 18
  • 퍼팅 수 : 28
  • 스크램블링 6/11

  • 그립을 잡는 세기를 조정하고 나서 손목 로테이션도 좋아졌고 그에 따라 스윙 스피드도 빠르게 남
  • 페이드 구질이 거의 없어지고 비거리도 전보다 더 좋아짐
  • 이로 인해 드라이버 뿐만 아니라 아이언, 하이브리드 샷 모두 좋아짐
  • 골프를 오래 쳐도 그립을 잡는 방법과 세기는 여전히 확인 할 필요가 있음
  • 그린이 깍지 않아서 그런지 매우 느려서 그린 적응하는데 힘들었음
  • 전체적으로 모든 퍼팅이 짧았음
  • 라운드 초반 그린 적중이 떨어졌음에도 불구하고 스크램블링을 잘하여 흐름을 좋게 가져감
  • 대체적으로 만족스런 라운드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라운드기록] 2013.2.15 @Green River Golf Club[라운드기록] 2013.2.15 @Green River Golf Club

Posted at 2013.02.17 15:31 | Posted in 라운드 기록

필드 레슨으로 다녀온 라운드. 이 골프장이 원래 오후에 주로 바람이 부는 편이긴 한데, 오전부터 바람이 좀 불더군요. 레슨 받는 분께서 라베(라이프베스트) 쳐서 더 뜻 깊은 라운드였네요.
 
  • 파 72 : 전반 +3, 후반 +3, +6로 78타
  • 버디 1, 파 10, 보기 7 기록
  • 페어웨이 적중 : 7 / 13
  • 그린 적중 : 6 / 18
  • 퍼팅 수 : 28
  • 스크램블링 5/12

  • 새로 사서 클럽 길이를 줄인 드라이버가 이제 차츰 적응이 되어 가는 듯함
  • 그래도 여전히 예전 사용하던 드라이버만큼 컨트롤이 좋은 편은 아니나 많이 나아지고 있음
  • 아이언 샷은 몇일 전부터 그립과 손목 로테이션에 변화를 주어 테스트 해 봤는데, 샷감이 아주 좋음
  • 다만, 이날 바람이 좀 불어서 전체적으로 샷이 짧았던 편임
  • 특히 전반 9홀에서 바람이 불어서 그랬는지 GIR이 9개중 단 1개만 있었음
  • 대부분 그린 바로 전에 떨어져서 상대적으로 스크램블링 갯수가 많았음
  • 퍼팅은 롱퍼팅 숏퍼팅 모두 만족적인 스트로크 감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라운딩기록] 2012.12.16 @Green River Golf Club[라운딩기록] 2012.12.16 @Green River Golf Club

Posted at 2012.12.20 08:01 | Posted in 라운드 기록

필드 레슨으로 다녀온 라운드. 비가 예상 되었던 날이라서 그랬는지 사람들이 별로 예약을 별로 하지 않아서 골프장에 사람이 거의 없이 쳤습니다. 소위 얘기하는 대통령 골프. 신기하게도 골프 다 치고 나서 비가 오더군요.
 
  • 파 72 : 전반 +2, 후반 -1, +1로 73타
  • 버디 1, 파 10, 보기 2 기록
  • 페어웨이 적중 : 8 / 13
  • 그린 적중 : 8 / 18
  • 퍼팅 수 : 27
  • 스크램블링 8/10

  • 최근 드라이버가 적응 중인데, 조금씩 나아지고 있는 모습
  • 평상시 페이드 구질이 나지 않았는데, 새로 산 드라이버로 이 구질의 샷이 좀 나오기 시작함
  • 기존 드라이버 대비 헤드가 좀 가벼운 것이 원인인 듯 함
  • 아이언 샷은 전체적으로 감이 좋았음
  • 거리감과 임팩트감이 모두 맘에 들은 라운드
  • 페어웨이 우드가 클럽이 긴 느낌이 들어서인지 하이브리드 대비 정확도와 거리 모두 좋지 않음. 연습이 많이 필요함
  • 퍼팅은 최근 라운드 하면서 거리감과 스트로크의 롤링이 적응이 잘 되어 감
  • 퍼팅수가 적은 것과 스크램블링이 좋은 것은 GIR을 시도한 샷이 거의 프린지 주변에서 퍼팅으로 할 수 있었기 때문
  • 벙커에 두번 들어갔었는데 두번 모두 샌드 세이브 함
  • 경기 흐름으로는 초반에 쉽게 풀어갈 수 있는 홀에서 보기를 하면서 분위기가 좋지 않을 수 있었는데, 이후 4번 홀부터 18번 홀까지 -1로 잘 마무리 함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