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대 타수'에 해당되는 글 1건

  1. 90대를 칠때와 80대를 칠때의 차이 2012.07.23

90대를 칠때와 80대를 칠때의 차이90대를 칠때와 80대를 칠때의 차이

Posted at 2012.07.23 14:27 | Posted in 그늘집

아래 내용은 마인드골프 카페(http://cafe.naver.com/mindgolfer) 회원님(사막싱그루님)께서 올려 주신 글인데 많은 분들께서 공감을 하셔서 허락을 받고 블로그에 올립니다. 




사막골프지만 요즘은 꾸준히 80대 스코어를 기록하고 있어요. 가끔 싱글도 하고요.

 

그래서 90대를 칠때와 지금의 차이를 곰곰히 생각해 봤어요.

 

90대를 칠때의 드라이버 티샷

1. 무조건 멀리 보내려고 한다.

2. 위험지역이 있어도 다음샷이 유리하다면 그 방향으로 친다.


지금의 드라이버 티샷

1. 최대한 부드러운 스윙을 해서 정확히 맞추도록 노력한다.

2. 페어웨이 안착이 최대 목표이다. 가능한 넓은 페어웨이를 노린다.

 

90대를 칠때 아이언 샷

1. 정규온이 목적이다. 핀을 직접 노린다. 당연 클럽은 딱맞는(?) 클럽을 선택한다. 그리고 아주 강한 임팩트로 치려고 한다.


지금의 아이언 샷

1. 그린을 넓게 보고 그린 주변에 보낸다는 생각으로 클럽을 선택한다. 조금 짧겠다는 생각이 드는 클럽을 선택한다. 그리고 강하게 치지 않는다.

 

90대를 칠때 숏게임

1. 홀에 직접 넣겠다는 생각으로 웨찌를 사용해서 띄워서 공략한다.

2. 볼이 떨어지는 목표지점을 집중하고 그곳에 떨어뜨리려고 한다.


지금의 숏게임

1. 굴릴수 있다면 가능한 굴리려고 한다. 높이 띄우는 샷은 불가피하지 않으면 하지 않는다.

2. 물론 목표는 홀이다. 또한 볼이 떨어지는 지점을 설정해서 공략을 하지만....집중하는 것은 목표지점도 홀도 아니다. 목표는 볼을 정확히 맞추는 것이다. 즉, 미스샷을 하지 않는것이 목표이다.

 

90대를 칠때 위기상황

1. 실수한것을 자책하며 만회하려고 한다. 어떻게든 그린으로 보내려고 한다.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지금의 위기상황

1. 언제든 실수는 할 수 있다. 위기상황에서는 볼을 정확히 맞춰서 안전한 곳으로 내보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90대를 칠때 퍼팅

1. 어떤거리의 퍼팅이라도 홀에 넣을듯 공략한다.

2. 연습한 방향과 거리감을 실제 퍼팅을 할때 의심한다.

3. 짧은 거리의 퍼팅도 안들어갈지 모른다고 불안해 한다.


지금의 퍼팅

1. 먼거리라면 홀에 붙이는 것이 목표이다.

2. 연습한 방향과 거리감을 믿는다.

3. 짧은 거리는 무조건 넣을 수 있다는 생각을 가진다.

 

90대를 칠때의 경기운영

1. 급하게 치고, 실수하면 짜증내고, 목표는 버디이므로 2온 1펏을 노린다.

2. 버디를 못하면 실망하고 좌절한다. 더블보기를 하면 다음홀에서 만회를 하려고 더욱더 버디를 노린다. 그러다 망가진다.

3. 매홀 전홀의 실수를 만회하려고 한다. 혹 버디라고 하면 또 버디를 하려고 무리를 한다.


지금의 경기운영

1. 조금은 느긋하게, 누구든 언제든 실수는 할 수 있다. 3온 2펏으로 보기를 노린다. 퍼팅을 잘하면 파도 할 수 있다.

2. 3온 1펏을 해서 파를 하면 목표 초과달성이다. 더블보기를 하더라고 목표보다 1타를 잃은 것이기 때문에 크게 실망하지는 않는다.

3. 전홀의 성적은 중요하지 않다. 매홀 목표는 3온 2펏, 보기이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